메인메뉴

PC_S_전화상담버튼PC_S_카톡상담버튼PC_S_의료진상담버튼PC_S_지점안내버튼

목이 칼칼··· 호흡기 질환 주의보!

 

15, 전국에 미세먼지주의보가 발령됐다.

매일같이 불어대는 찬바람에 몸을 추스르기도

쉽지 않은 가운데 미세먼지까지 주의해야 하니

건강관리하기가 정말 쉽지 않은 시기인 듯 하다.

하루 종일 찬 바람에 노출되어있다 보니 자연스레

목이 칼칼한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은데

이로 인해 시작되는 호흡기 질환 관리법을 알아보자.


 

목이 칼칼하다는 것은 기관지 속 수분이 부족하여

건조하다는 것을 의미하는데 이는 기관지 염증을

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커피나 탄산음료가 아닌

물과 따뜻한 차 등을 자주 마셔 기관지에 충분한

수분을 공급하는 것이 염증 예방을 위해 중요하다.

사람마다 적정량은 다르지만 보통 하루에 6~8잔을

섭취하는 것이 좋으니 수분 보충을 게을리 하지 말자.


 

규칙적인 양치질 또한 호흡기 질환 예방에 도웅이 된다.

칼칼한 목과 양치질이 무슨 관계가 있느냐고 생각할 수

있지만 기관지 건강에 있어 중요한 것 중 하나가 청결이다.

구강은 기관지와 연결되기 때문에 구강 청결상태는 기관지에도

많은 영향을 미칠 수 있어 반드시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.

하루 3번 및 식후 양치질뿐 아니라 간식 등 간단한 음식물을

섭취한 후에도 반드시 양치질을 해 주는 것이 좋다.


 

규칙적인 양치질 또한 호흡기 질환 예방에 도웅이 된다.

칼칼한 목과 양치질이 무슨 관계가 있느냐고 생각할 수

있지만 기관지 건강에 있어 중요한 것 중 하나가 청결이다.

구강은 기관지와 연결되기 때문에 구강 청결상태는 기관지에도

많은 영향을 미칠 수 있어 반드시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.

하루 3번 및 식후 양치질뿐 아니라 간식 등 간단한 음식물을

섭취한 후에도 반드시 양치질을 해 주는 것이 좋다.


 

매서운 추위를 피하고자 실내에만 있는 것 보다

적당한 외부활동과 운동으로 컨디션을 유지하자.

우리 몸의 면역기능을 돕는 비타민 D는 햇빛에

노출된 후 합성되는데 부족할 경우에는 천식 및

알레르기 질환과 관련이 있기 때문에 항상 충분한

햇빛을 쬘 수 있도록 신경을 쓰도록 한다.


 

이 밖에도 비타민과 미네랄이 풍부한 야채와 과일을

평소보다 많이 섭취하는 습관을 들이도록 하는 게 좋다.

또한 외부 공기 유입통로인 방충망과 창틀에 쌓인 먼지를

통계피와 소주를 섞은 뒤 깨끗이 청소하고 하루 한 차례씩

집안 환기를 하는 것도 호흡기 질환예방에 큰 도움이 된다.

단아안은 미세먼지나 겨울철 추위로 인해 자주 발생하는

기관지 질환을 모두가 탈없이 극복할 수 있도록 항상

여러분의 주변에서 응원을 아끼지 않고 있음을 기억하자

첨부파일 다운로드

등록자단아안

등록일2018-01-15

조회수79
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Google+ 공유
  • 인쇄하기
스팸방지코드 :